정보화마을 연천 38선마을

  • HOME
  • 마이인빌
  • 메일
  • 고객센터
  • 사이트맵
  • 마을안내 마을체험 마을장터 마을여행 마을공간
    북한의 남침용 제1호 땅굴
    제1호땅굴 모형

    갑작스런 사격과 함께 드러낸 땅굴
    1974년 11월 15일 발견된 남침용 땅굴이다. 선임하사 구중섭이 지휘하는 육군 수색조가 임무 수행 중에, 땅 밑에서 수증기가 올라오는 것을 발견하고 수상이 여겨 그 곳을 파던 중 북한 초소로부터 갑자기 사격을 받았다. 이에 우리 군도 응사하면서 조사를 계속 한 결과 땅굴이 그 모습을 드러냈으니 바로 남침용 제1호 땅굴이다.

    이 땅굴은 서울로부터 52km, 개성으로부터는 24km 떨어진 곳에 위치한다. 지표에서 250~450cm 깊이로 잔디가 죽지 않을 정도로 얕게 파고 철근이 세 가닥 들어간 조립식 콘크리트를 사다리꼴로 엮어 튼튼하게 만들어졌다.

    제1호땅굴 정면 모형

    비무장지대에 위치
    땅굴을 판 목적은 남침 시 1시간 내에 1개 연대 규모를 침투시키고, 남파 간첩의 비밀 통로로 이용하며, 요인의 납북 시에 빠른 길로 이용할 수 있고, 우리 군의 기밀을 탐지해 내기 위한 것 등으로 생각해볼 수 있다.

    당시는 '7·4남북공동성명'이 발표되어 남북이 서로 비방을 중지하고 평화적인 통일을 모색하고자 다정하게 손을 잡던 시기여서 우리 국민의 충격은 몹시 컸으며, 동시에 북한의 상이한 속성을 다시 한 번 깨닫게 하는 계기가 되기도 했다. 백학면 지역의 땅굴이지만 비무장지대에 위치하여 일반인에게는 개방하지 못하고 있다.

    소재지 : 연천군 백학면 백령리
    연락처 : 031-839-2065(연천군청 관광진흥)

    (자료출처 : 연천군청 홈페이지)